부동산거래불법행위신고센터

미세먼지 & 천만그루

빛나는 기억, 다시 뛰는 심장 시민의숲1963

옛 대한방직 부지 관련 시민 공론화

주요 서비스 메뉴 분야별
정보

본문내용

  • 페이스북 공유하기 새창열림
  • 트위터 공유하기 새창열림
  • URL 주소복사
  • 오류신고
  • 페이지 인쇄기능

공연/행사

공연/행사명
[전시] 전주미술관 근대작고 작가전_묵로이용우
작성부서
전주미술관
등록일
2021-01-26
기간
2021/01/26 ~ 2021/02/26
시간
10시~18시
관련사이트
http://www.jeonjumuseum.com/
주최
전주미술관
주관
전주미술관
입장료
성인 3,000/학생 2,000/어린이 1,000/ 도민 50%
장소
전주미술관
내용

전주미술관(관장 김완기, 부관장 김호연)은 근대 작고 작가의 전시를 통해 한국 근대미술의 흐름을 이해하고 연구 토대를 마련하고자 <영원히 빛나는 별_근대작고작가>2021126()에서 228()까지 개최한다.

 

<영원히 빛나는 별_근대작고작가>에 선정된 근대 작가는 묵로(墨鷺) 이용우(李用雨) [1902~1592]이다. 묵로 이용우는 만 아홉 살부터 그림을 시작한 신동이었고, 일찍이 실험적 작품을 선보였던 대담한 화가였다. 전통화제를 기본으로 삼으면서 빠른 필치와 감각적인 색감으로 뛰어난 화격을 선보여 왔다.

 

고향은 서울이지만 당시 묵로 이용우의 그림을 선호했던 전북화단과의 관계로 묵로 이용우는 6.25 피난지로 전주를 선택하여 많은 작품을 남겼고 그의 장지는 전주 교외의 남고산에 있다. 전북화단이 선호했던 근대미술의 흐름을 그의 작품을 통해 한눈에 볼 수 있다.

 

묵로 이용우 작품은 개인 소장품이 많다고 알려져 있다. 묵로로 호를 바꾼 이후 방황하던 시기인 30년대~40년대 작품들이 이번 기회를 통해 세상 밖으로 알려질 수 있는 계기가 되어 학계에 새로운 자료들이 소개되길 바란다.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해 전주미술관 홈페이지 교육신청란에서 사전예약 후 관람할 수 있다.

(문의 063-283-8886)

첨부
etc 파일 이미지5.2-묵로이용우.jpg(0.0MB) 미리보기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 및 사용편의성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가결과보기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댓글 등록이 가능합니다.

(140/140byte)